오늘, 서태지랑 우현이가 동시에 롤링스톤지에 오른 감격의 날

내 남자들 장하다…
내 첫번째 남자 서태지와 내 세번째 남자이자 마지막;; 남자 우현이가 동시에 롤링스톤즈가 선정한 전세계 역대 최고 보이밴드 song 베스트 50에 올랐다. (두 번째 남자는 ornus지요 네네..)

태지는 <난알아요>로. 우현이는 <추격자>로….. 이게 무슨 가문의 영광이냐. 내가 선택한 남자 둘이 동시에 저 선상에 올랐다는 게 뭔 뜻인지..ㅠ.ㅠ 내 남자고르는 안목의 탁월함을 뜻하는 거지.. ㅋㅋㅋㅋ 껄껄껄 ㅋㅋㅋㅋ

………………………………………………………………………………………………………….

2015092601001560300106521

미국 유명 매체 롤링스톤지는 지난 24일(현지시간) 전세계 보이 밴드들이 현재까지 발표한 곡들 중 최고의 50곡을 뽑은 ‘역대 최고의 보이밴드 송 50’을 발표했다.  백스트리트 보이즈, 엔 싱크, 원 디렉션, 뉴키즈 온 더 블록, 잭슨파이브, 몽키스 등 전세계 최고 보이 밴드가 자신의 대표곡들을 올린 가운데

한국에서는 서태지와 아이들의 ‘난 알아요’, 동방신기의 ‘주문’, 빅뱅의 ‘판타스틱 베이비’, 샤이니 ‘셜록’, 인피니트 ‘추격자’ 등 5곡이 당당하게 이름 올렸다.

롤링스톤지는 “‘서태지와 아이들’은 1992년 데뷔곡 ‘난 알아요’를 통해 한국 가요계에 혁신적인 변화를 개척하고 가져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곡은 아메리칸 뉴잭스윙과 한국어 가사를 잘 혼합해 엄청난 성공을 거뒀고 향후 보이, 걸 그룹의 엄청나 영향을 끼쳤다”고 덧붙였다.

.

.

롤링스톤지는 “7인조 그룹 ‘인피니트’는 K팝 디스코그라피에서 핵심자산일 뿐만 아니라 ‘추격자’ 역시 스위툰의 걸작이다.
‘추격자’의 시작은 드라마틱하면서 신스팝의 극적인 정점을 보여준다”고 칭찬했다.

……………………………………………………………………………………………….

 

자 <난알아요>는 우리 지인들 다들 잘 아실테니 그건 빼고 여기서, 우현이가 속한 인피니트의 <추격자> 안 보고 갈 수 없지요. 이 유튜브 동영상은 댄스버전이고 원곡버전 뮤비 밑에 리플이 만 개 가까이 달렸는데 내가 일일이 다 읽었다. 해외 음악팬들은 이 음악의 묘한 한국적인 느낌에 열광했다. 다른 그룹들이 미국팝과 다를 게 없는 데 반해 인피니트가 가진 한국적이고 복고적인 분위기가 유니크하다고.

 

인피니트의 메인보컬 우현이는 이 곡에서, 마지막 부분 클라이막스를 끌고 간다~~ 보컬이 파워풀하기 때문에 곡이 안정적이 되는 순간!

크크 우현이는 뮤비 앞부분에선 남색 자켓 겉옷만 입고 속은 안 입은 애;;구요,

2012052537295052

뮤비 뒷부분 절정에선 검정 민소매 의상을 입고 있고 맨 마지막에 센터에 서 있는 바로 이 애랍니당~~

Comments on this post

  1. ornus said on 2015-09-25 at 오후 5:30

    이제 나만 롤링스톤지에 오르면 된다.

    • wisepaper said on 2015-09-25 at 오후 5:49

      빨리 지금부터 뭐라도 하나 해봐. 죽기 전에 오를 수 있을지 몰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rackbacks and Pingbacks on this post

No trackbacks.

TrackBack 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