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놓고 남친 컨셉인가;;

12월부터 방송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쇼타임 예고편인데 개인 티저인듯.

여기 자막 달리는 거 보면서 깜놀;;;; 우현이한테 대놓고 ‘모니터 남친’ ‘현실 오빠’란 말을 쓰다니. 그동안 아무리 인피 내 우현이가 5년간 스스로 한결같이 수행해온 포지션이 ‘내남친’ ‘공식 남친’ ‘남남친’이었어도 이렇게 방송에서 대놓고 쓰는 건 처음 봤다.

기분이.. 막…. 요상하네. 모니터 남친에서 현실 오빠로. 이 컨셉으로 가는 건가. 제작진들이 우현이에 대한 설렘 포인트를 연구 많이 하고 만드는 프로 같다는 느낌이 온다. 우현일 두고 이렇게 노골적으로 남친, 오빠컨셉 하니까… 아무리 우현이가 내 남친이지만-.- 새삼스럽게 간질거리네 ㅋㅋㅋㅋㅋ 그리고 저 ‘오빠’라는 말은 이제 아이돌팬들 사이에서는 전세대, 성별 불문하고 쓰는 말. 우리가 사랑하면 다 오빠쟈나.

 

 

이 티저 찍느라 막춤 췄어? 수고했써 ㅋㅋㅋㅋㅋ 귀여워 죽겠당. 귀여워서 미치게써 우현아 ㅋㅋㅋ

 

… 귀여웡

마지막 춤은..ㅋㅋㅋ 우현이가 올해 초부터 혼자 밀던 91학번 춤인데 ㅋㅋㅋ 그렇게 밀더니 방송 티저에서까지 추고 난리 ㅋㅋ

 

 

Comments on this post

  1. 남조련똬 said on 2015-11-25 at 오후 12:09

    우현앙!!!!!!!!!!! 춤추기싫은거지? ㅋㅋㅋㅋㅋㅋ 우리신랑이 저렇게 춤추면 짜증나고 한대칠거같은데 우현이기에 넘 사랑스럽네요 ㅋㅋㅋ 그래도 웃기긴 웃기닥 ㅋㅋㅋ 시간나면 나도 따라쳐야지 ㅋㅋㅋ 근데 시간이 나려나??ㅡ.,ㅡ

  2. wisepaper said on 2015-11-25 at 오후 12:19

    ㅋㅋㅋ 너 뭐야 ㅋㅋㅋ 니가 요즘 젤 힘들고 젤 바쁜 거 같애 ㅠ.ㅠ 내가 가서 도와줄 수도 없고 나 시간 많은데 심심해ㅠㅠㅠㅠ

  3. 심은하 said on 2015-11-25 at 오후 1:20

    근데 성규 얘기 또 해서 미안한데, 니 게시물중 마녀사냥에 성규 나왔던거중에 고름이 뭐야? 안보여 나한테 동영상이.
    상하이 콘서트에서 슬로건 중에 ‘고름 나와’이런 표현을 본거같아서..저게 먼말인가, 중국애들이 한국말 잘못쓴건가 했거든. 고름 혹시 야한거?

    • wisepaper said on 2015-11-25 at 오후 2:39

      왜 동영상이 안 보일까요. 마녀사냥 성규 동영상 제가 올린 거 다 안 보이시나요? 고름이란 말이죠…. 언니…. 네네 그거에요. 정액.. ㅋㅋㅋㅋㅋㅋㅋㅋ 언니!! 우현이 남친 컨셉 게시물 밑에 저로 하여금 이런 리플을 달게 하시다니요!!! 빵 터집니다 ㅋㅋㅋ

      오… 근데 상하이 슬로건 중에 그 고름 얘기를 쓴 팬들이 있다구요? 중국수니들… 우리보다 강하네요….;;;

  4. 심은하 said on 2015-11-26 at 오전 5:43

    음..중국여자들 세지. ㅋ 내가 그래서 유라를 뗏녀로 키우고 싶어하잖아. (이건 좀 주제에서 엇나간 얘긴데 난 중국여자들 강단있고 남자랑 싸워도 안 지고..이런게 멋있어보여서 딸은 뗏녀들 틈에서 키우는것도 괜찮다고 생각. ㅋㅋ)
    근데 성규는 약간 짜증스런 표정도 귀엽더라고. 좀 짜증내는듯한 표정이 전혀 못되보이거나 신경질적으로 보이지 않고..뭐랄까..디게 담담하면서도 귀여움. ㅋ
    근데 얼굴은 재범이 얼굴이 내 이상형이거든. 재범이의 다양한 얼굴 중에 아주 의젓하고 포근한 얼굴.(섹시한 얼굴 말고) 이 얼굴을 아는 사람들만이 재범이의 팬. 이 얼굴이 포착된 사진이 올라오면 바람을 피다가도 꼼짝달싹할 수가 없음.ㅋ
    암튼 성규는 얼굴만 보면 내 스타일 아닌데, 움직이는 모습을 보고 있으면 여러가지 매력이 있어. 담백하기도 하면 살짝 재미도 있고(방정맞거나 깝치지 않는 조용한 재미..이런거 아무나 못함), 무대 위에서의 움직임은 젊은 청년의 파워플함을 절제있게 보여주고..그래서 섹시함.
    나 왜이러니..인피니트 공연은 괜히 봐서 더 이상해졌네. 진짜 중국에서 즐길거리가 없어서 한류스타 공연이나 본건데.
    근데 나 아이돌들 번갈아가면서 핥는 소녀들 심정이 이해가 가. 대한민국에서 젤 잘생기고 매력있고 춤 잘추는 남자들만 모아놓은 선물세트들인데,,남자들이 여자들에 대해 하는 한심한 짓거리들에 비하면 너무나 고상한 취미이지. ㅋㅋ

    • wisepaper said on 2015-11-26 at 오전 7:42

      네 저도 중국여자들 맘에 들어요. 유라도 그 틈에서 강단 있게 크면 좋겠네요 ㅎㅎ 글고 저두 재범이 그런 표정 언뜻 느껴요. 겉모습 뒤에 깔려 있는 인자한;;; 온화한?? 웃음..

      언니 성규의 짜증스러운 표정의 매력까지 캐취했을 정도면 많은 걸 파악하신듯. 짧은 시간 안에 성규 매력의 엑기스만 건져내셨어요. ㅋㅋ 전 사실 살아오면서 성규 같은 외모가 내 취향이라고 생각한 적이 한번도 없었는데 이상하게 성규는 무대 위에서 보면 외모까지 괜찮게 보여요. 반듯하게 잘생긴 애들보다 더 묘하다니까요 느낌이..그 움직임과 몸짓들이..

      저도 아이돌 번갈아가며 핥는 사람들 심정 이해갑니다. 소녀들뿐 아니라 직장인들 기혼자들 할 거 없이 많죠. ㅋㅋ 언니말 맞습니다. 유흥업소 가서 여자들 골라내는 남자들의 취미에 비하면, 이 얼마나 산뜻한 취미인가요. 진짜 춤 잘 추고 얼굴 잘나고 노래 잘하고 성실한 청년들을 모니터남친으로 두는 건데요..ㅎㅎ 깊게 안 들어가고 딱 그 정도 산뜻함으로 즐기면 좋겠어요.. 근데 전 한 사람한테 깊게 빠져서 이미 그 선을 넘었습니다..ㅠ.ㅠ 너무 좋아서 괴로워;;; 인간관계도 깊어지면 더 이상 산뜻한 것만 남지 않잖아요 어둠과 괴로움도 다 겪으면서 다음 단계로 가는 것처럼. 제 모니터 남친을 향한 애정도 나름의 희노애락의 단계를 넘고 있어요. 행복한 순간과 고통의 순간을 번갈아 안겨주는..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rackbacks and Pingbacks on this post

No trackbacks.

TrackBack 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