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물 창고 같은 Watson&Kennedy, 가을이 내려앉은 가게들

 

ornus가 출장에서 돌아온 다음날 토요일..
아침잠을 늘어지게 자고 늦게 일어나 다운타운 시애틀에 놀러갔다 왔다.

재래시장 파이크 플레이스 마켓 한쪽 구석에 숨은 보물 창고 같은 인테리어 소품, 향초, 비누 샵 ‘왓슨&케네디’에 다녀왔다.

KakaoTalk_Photo_2016-09-04-13-25-22_13
가을이 왔는지 요즘 시애틀은 아침에 일어나면 흐린 구름이 가득한데… 낮 12시만 넘으면 이렇게 개기 시작한다.
날은 쌀쌀할 정도로 선선하고.
토요일 파이크 플레이스 마켓 바로 앞 풍경.. 여기서 쌀국수를 먹고 목적지까지 슬슬 걸었다. 5분 거리니까..;;

 

KakaoTalk_Photo_2016-09-04-13-25-05_96

 

시장 골목 한쪽 구석 잘 보이지 않는 곳에 보물창고처럼 자리한 ‘Watson&Kennedy’

 

KakaoTalk_Photo_2016-09-04-13-25-07_40

 

내가 좋아하는 이런 색색 유리병, 유리컵들.. 초록색이 넘 상큼하다.

 

KakaoTalk_Photo_2016-09-04-13-25-09_39

KakaoTalk_Photo_2016-09-04-13-25-08_44
저기 위에 왼쪽 끝에 있는 연두색 귀여운 꽃병이랑 그 아래 녹색 유리컵 몇 개 사들고 들어왔다.

 

 

 

KakaoTalk_Photo_2016-09-04-13-25-10_37

 

상큼하고 은은한 비누향기..

 

KakaoTalk_Photo_2016-09-04-13-25-11_43

KakaoTalk_Photo_2016-09-04-13-25-12_61

KakaoTalk_Photo_2016-09-04-13-25-13_64

 

KakaoTalk_Photo_2016-09-04-13-25-21_14

 

아. 내가 너무나 좋아하는 이 장미. 물빠진 듯한 인디핑크색 장미랑 연살구색 장미..
내가 산 연두색 화병에 꽂으면 딱이다.

……..

 

여기부턴 다운타운 시애틀이 아니라 벨뷰 스퀘어 사진들..
오랜만에 포터리 반에 갔더니 인테리어나 가구들도 전부 가을옷을 입었다..

 

 

KakaoTalk_Photo_2016-09-04-13-25-04_65

KakaoTalk_Photo_2016-09-04-13-25-03_73

 

KakaoTalk_Photo_2016-09-04-13-25-02_65

 

내가 좋아하는 이런 느낌의 회색.. 우유를 탄 거 같은 회색 느낌..

 

KakaoTalk_Photo_2016-09-04-13-25-00_48
가을 햇빛을 쬔 거 같은 들꽃 나뭇가지들.. 집에 꽂고 싶어서 두 줄기 사고..

 

KakaoTalk_Photo_2016-09-04-13-24-58_82

 

온통 가을이네..
테이블 데코도 추수감사절 데코레이션으로 다들 바뀌었다.

 

KakaoTalk_Photo_2016-09-04-13-24-57_83

KakaoTalk_Photo_2016-09-04-13-24-56_22

 

 

Comments on this post

  1. 엠제이 said on 2016-09-05 at 오전 7:00

    어제 2시 35분에 파이크 플레이스 다녀오셨군요! 언니랑 같이 있었던게 불과 일주일 전인데 왜 이렇게 아련하게 더 오래 전처럼 느껴지는 걸까요…ㅠㅠ 제 마음에도 가을이 오는 걸까요? 🙂

    • wisepaper said on 2016-09-05 at 오후 12:04

      어 두시 35분! ㅎㅎ 그래 불과 일주일 전인데 아련하네.. 네가 시애틀의 마지막 여름 햇빛을 보고 간 거야..
      엘에이도 가을 향기가 날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rackbacks and Pingbacks on this post

No trackbacks.

TrackBack 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