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 핀다

동네 곳곳에 꽃이 피기 시작하고 있다.

원래 겨울에 피는 새빨간 동백들이야 벌써 피어서 집집마다 정원에 한가득이었지만
봄꽃들도 피려는지 꽃봉우리를 만들고 있다.
마른 나뭇가지에 작고 동그랗게 매달린 것들. 다가가서 들여다보니 꽃봉우리들이다.

 

작년엔 2월 초쯤에 보기 시작한 거 같은데
1월인데 벌써 봄이 오나봐.
아직 활짝 피려면 시간이 더 필요하겠지만
모르는 새 작고 통통한 봉우리 하나씩 매달고 있는 나뭇가지들처럼 나도 조용히 기뻐지기 시작한다.

 

 

 

Comments on this post

No commen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rackbacks and Pingbacks on this post

No trackbacks.

TrackBack 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