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밤 샘

잠을 못 잔다. 잠을 못 자..
뜬 눈으로 새고 나가야 겠다..

ornus한테 또 한 소리 듣겠다.

“제발 좀 나랑 같은 시간에 자라고…..ㅠ.ㅠ”

 

 

요즘 내가 하는 일이란,
ornus 삐치게 만드는 일뿐인 것 같다.

 

Comments on this post

No commen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rackbacks and Pingbacks on this post

No trackbacks.

TrackBack URL